Recent Trackback»

06-20 04:07
블로그 이미지
인생의 의미를 찾아 떠나는 아름다운 여행 부코


캐릭터 메이커 캐릭터 메이커
오쓰카 에이지, 선정우 | 북바이북 | 20140828
평점
상세내용보기
| 리뷰 더 보기 | 관련 테마보기

주인공은 모험의 세계가 시작되는 '세계의 끝'에 도착한다. 


'세계의 끝'에는 [이쪽 편]과 [건너편]의 경계를 상징하는 캐릭터가 있는데,


캠벨은 호텐토트Hottentot 족에게 전해내려오는, 마을과 숲의 경계에 있는 


요괴 하이 우리Hai-uri를 예로 들어 설명한다. 일본 민속신앙에서도 요괴는 보통


마을의 경계가 되는 다리 혹은 삼거리에 나타나곤한다. 


이는 내가 민속학을 배우기도 했던 미야타 노보루가 주장한 내용이기도 하다.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에 등장하는 가오나시는 바로 '경계 문지기'의 역할을


하는 캐릭터다. 가오나시는 치히로가 건너편 세계로 가는 '다리'를 건널때 따라온다.


가오나시는 발달심리학적으로 보면 '이행 대상'이고, 캠벨의 신화론이나 민속학적인


관점으로 보자면 '경계 문지기'로 해석할 수 있다.

-------------------------------

캐릭터 메이커 157쪽



이글은 "인터파크도서"에서 작성되었습니다.




:
 

도널드 트럼프 & 스칼렛 요한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