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cent Trackback»

09-28 18:36
블로그 이미지
인생의 의미를 찾아 떠나는 아름다운 여행 부코

 
 

웹툰의 시대 웹툰의 시대
위근우 | 알에이치코리아(RHK) | 20140303
평점
상세내용보기
| 리뷰 더 보기 | 관련 테마보기

단편을 하나 그리면 좋겟다는 생각을 했었다.

 

올해 네이버 웹툰에서 옴니버스로 연재되던

 

지구 종말 프로젝트를 같이 해보면 어떻겠느냐는

 

얘기가 있어서 생각해봤는데 운석이 떨어지거나

 

핵전쟁이 일어나는 건 다른 사람들 할 거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 그러다 우리집 개 행봉이가

 

돌아다니는 걸 보는데 쟤가 지금 보면 귀엽지만

 

나보다 열 배 이상 크면 무섭지 않을까 싶었다.

 

거기서 출발을 했는데 대형 개를 피해 도망 다니며

 

사는 설정은 좀 과한 거 같아 제한을 두고 싶었다.

 

그럼 우리가 평소 낚시해서 먹는 물고기가 커지면

 

어떨까. 심해어도 아닌 붕어나 메기 같은 물고기가

 

엄청 크면 무섭긴 하지만 걔들이 뭍으로 올 수는

 

없지 않나. 그렇게 우리 일상에서 단 한 가지만

 

달라졌는데 굉장히 이상해지는 세계관을 보여주고

 

싶어서 신작을 준비하게 됐다.

--------------------------------------

위근우 작가님의 "웹툰의 시대' 조석 편 92쪽에서...



이글은 "인터파크도서"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나는 상처를 가진 채 어른이 되었다 나는 상처를 가진 채 어른이 되었다
오카다 다카시, 김윤경 | 프런티어 | 20140630
평점
상세내용보기
| 리뷰 더 보기 | 관련 테마보기

 

부모에게 보호하고 이끌어주기를 기대할 수 없고 부모를 대신해 돌봐줄 존재도

 

가까이 없는 경우, 애착장애를 극복하기 위한 궁극적인 방법은 '자신이 부모가

 

되는' 일이다.

 

 

  한 여성은 대학생 때 무언가 일이 잘못된 순간 스스로 자기혐오에 사로잡혀

 

침울해진 자신을 깨달았다. '왜 나는 이렇게 금새 자신을 부정하는 것일까?'

 

하고 골똘히 생각한 결과 다다른 결론은 '부모에게 언제나 부정당하고 학대받으며

 

자라났기 때문이 아닐까' 하는 것이었다. 하지만 그 여성은 어떻게 하면 그런

 

자신을 바꿀 수 있을지 고민한 끝에 부모에게 기대하지 말자.

 

부모에게 인정받고 싶으니 부정당하는 일이 모가 되는 것이다. 내 스스로 부모로서

 

나에게 어떻게 조언해줄 것인지를 생각하고 '내 안의 부모'와 상담하면서 살아가자.

 

이 여성은 이렇게 함으로써 자포자기나 부정적인 사고에 빠지는 것을 피하려 했다.

 

  실제로 이 방법은 매우 효과가있었다. 이유 없는 자기혐오에 빠지는 일이 없어지고

 

항상 앞을 보고 살아갈 수 있게 됐으며 여러 기회가 열리고 일에서도 대인관계에서도

 

인정받게 되었다. 자신을 되돌아보는 습관이 붙은 것도 큰 도움이 되었다.

 

'자신이 자신의 부모가 된다'는 생각은 애착의 고통을 알지 못하는 사람에겐

 

이상하게 받아들여질 것이다. 하지만 부모에게 인정받지 못해 상처를 가진 사람이나

 

안전기지를 갖지 못한 사람에겐 분명 큰 변화가 있을 것이다.

 

 

  애착장애를 극복해가는 과정에서 자주 관찰되는 형태로, 후배나 젊은이들을 돌보는

 

역할을 맡는 경우가 있다. 바로 자신이 '이상적인 부모'가 되어 후배가 젊은이들을

 

육성하는 방법이다.

------------------------------------------------------

오카다 다카시 교수님의 [나는 상처를 가진 채 어른이 되었다] 282~283쪽에서...



이글은 "인터파크도서"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만화로 배우는 이야기 학교 만화로 배우는 이야기 학교
오쓰카 에이지, 노구치 가쓰히로, 김성민 | 북바이북 | 20140828
평점
상세내용보기
| 리뷰 더 보기 | 관련 테마보기

한 부인이 수고스럽게도 최근 이삼일 동안 자기네 동네뿐 아니라 이웃 동네까지 찾아가

 

"콜레라 부적을 드립니다' 라는 종이를 돌리고 다닌다. 종이에 인쇄된 내용을 보면, 원숭

 

이와 닮았으나 다리가 3개 달린 괴수가 그려져 있고 '구마모토의 어떤 곳에 빛나는 물체

 

가 밤마다 나온다. 이것이 원숭이 울음소리를 내어 사람을 부르뫼, 한 사람이 그 모습을

 

확인하러 다가가보니 "우리는 바닷속에서 사는 '아마히코'다. 올해부터 6년은 풍작이 이어

 

지겠지만, 각지에서 역병이 돌아 6할의 사람이 죽을지도 모른다."라고 적혀 있다. 안세이

 

시대, 콜레라가 '콜로리'란 이름으로 유행할 때 팔던 부적과 똑같은 내용의 부적을 낡은

 

기모노 속에서 발견한 부인은 사람들을 살리고자 찍어내 돌리고 다니나, 요즘 같은 세상

 

에 이런 걸로 안심하는 사람이 어디 있겠는가.

--------------------------------------------

오쓰카 에이지 교수님의 "만화로 배우는 이야기 학교" 168쪽에서...



이글은 "인터파크도서"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험한 독서 - 2009년 제40회 동인문학상 수상작 위험한 독서 - 2009년 제40회 동인문학상 수상작
김경욱 | 문학동네 | 20080925
평점
상세내용보기
| 리뷰 더 보기 | 관련 테마보기

총 8편의 단편이 실려있는데, 그 중 첫번째 소설을 읽었다.

 

독서치료사라는 직업을 가진 남자와, 그에게 치료를 받으러 온 여자의

 

사랑 이야기였는데, 이 책이 2008년에 출간된 것으로 보아, 그 이전에 씌여진

 

것일테고, 그래서 그런지, 싸이월드라는 단어는 안 나왔지만, 싸이월드가

 

아주 중요한 역할을 한다. 소설이 구상된 시기로부터 치면, 어언 10 여년에

 

가까운 세월이 흘렀을테고, IT 업계는 워낙 빠르게 변해서, 지금 페이스북을 쓰는

 

20대들은, 싸이월드를 들어본 적은 있어도, 계정 조차 없거나,

 

설령 계정이 있다 하더라도, 2주간 게시물이 없다는 공지를 알 수가 없다.

 

우리가 고전을 읽어야 한다는 말을 많이 접하는데, 때로 어떤 소설은 출간 즉시

 

읽어야 훨씬 공감하기가 쉬운 경우들도 있어보인다. 이 소설이 그랬다.



이글은 "인터파크도서"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사람이 운명이다 사람이 운명이다
김승호 | 쌤앤파커스 | 20150216
평점
상세내용보기
| 리뷰 더 보기 | 관련 테마보기

 

퇴근후에 돌아다녀봐야 돈 쓰고 몸 피곤하고, 좋을 게 하나도 없다는 것이다.

 

물론 그렇게 생각할 수도 있다. 하지만 남편의 인생이 오로지 현재 다니는

 

회사에서 끝나도 괜찮은가? 갑자기 회사가 망하거나 해고를 당한다면?

 

인생의 비상사태를 대비해서 친구를 사귀어두어야 한다.

 

직장동료 이외의 다른 분야 사람들을 만나서 견문을 넓혀야 한다. 인맥을 쌓는

 

것이야말로 인생에서돈을 버는 것보다 더 중요한 일이다.

 

간혹 이런 문제에 대해 남녀의 시각 차이가 존재한다. 여자는 현재에 충실하자는

 

쪽이 많다. 모험보다는 안정을 좋아한다. 나중 일은 그때 가서 생각하고 현재 혹은

 

현실에 충실하자는 것이다. 발전이란 때가 되면 저절로 되는 것이지 공연히 서두를

 

필요가 없다는 것. 그러니 남편이 일찍 들어와야 한다는 것이다. 그러나

 

남자는 미래가 항상 불안하다.

---------------------------------------------

김승호 작가님의 [사람이 운명이다] 170쪽에서...



이글은 "인터파크도서"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철부지 사회 철부지 사회
가타다 다마미, 오근영 | 이마 | 20150320
평점
상세내용보기
| 리뷰 더 보기 | 관련 테마보기

실패를 딛고 일어서 다음을 계획하는 경험은 일찍 겪을수록 좋다. 젊을수록 재기가

 

쉽기 때문이다. 나이가 들수록 좌절에서 재기하기가 어려워진다.

 

3장에서 소개한 나카가와 쇼이치의 사례가 대표적이다. 그는 젊을 때 엘리트로서

 

승승장구하며 한 번도 좌절을 맛본 적이 없었기에 나이 쉰이 지나고 나서 조우한

 

대상 상실을 견디지 못하고 쓰러져 버렸다.

 

아이의 반항기도 늦지 않게 찾아오는 것이 바람직하다. 필자는 섭식 장애를 겪는

 

여성과 은둔형 외톨이가 되어 가정 폭력을 휘두르는 남성을 진료한 적이 있다.

 

환자의 부모는 "어릴 때는 부모님 말을 아주 잘 듣는 착한 아이"였다고 말했다.

 

비슷한 사례의 환자를 살펴보면, 유아기와 사춘기에도 반항기를 거치지 않고 넘어간

 

경우가 많았다.

------------------------------

가타다 다마미 교수님의 [성장을 거부하는 사람들 : 철부지 사회] 232쪽에서...



이글은 "인터파크도서"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누아르 만화 그리는 법 누아르 만화 그리는 법
오윤성, 숀 마틴브로(Shawn Martinbrough) | 한즈미디어(한스미디어) | 20141212
평점
상세내용보기
| 리뷰 더 보기 | 관련 테마보기

얼굴은 독자의 시선을 사로잡는 요소다.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그림 중에

 

초상화가 많은 이유다.

 

인물의 눈은 분위기를 매우 효과적으로 조성해내며, 그 자체로 이야기를

 

전달할 수 있다. 얼굴의 미묘한 디테일 역시 많은 것을 전달한다.

 

여기에 강하고 극적인 광원을 더하면 책의 시작에 힘이 실릴 것이다.

 

검은색에 둘러싸인 얼굴은 매우 놀라운 이미지가 되기도 한다.

 

주인공의 클로즈업을 이용하여 효과적인 표지 이미지를 만들어 보자.

 

여기에서도 앞에서 연습한 초상화 그림 실력을 십분 활용하면 된다.

---------------------------------------------------

숀 마틴브로 작가의 [누아르만화 그리는 법] 120쪽에서...



이글은 "인터파크도서"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것이 리얼 모에캐릭터 완전정복 - 코스튬 편 이것이 리얼 모에캐릭터 완전정복 - 코스튬 편
이하라 타츠야, 카도마루 츠부라 | 서울문화사(만화/잡지) | 20140317
평점
상세내용보기
| 리뷰 더 보기 | 관련 테마보기

 '헐렁임'과 '조임'의 대조적인 모에

 

작은 아이가 큼직한 옷을 입고 있으면, 그 헐렁헐렁한 느낌으로 인해 여자 아이의

 

작은 체구와 가녀린 모습 등 여자다움이 플러스되어 귀엽게 표현할 수 있습니다.

 

대표적인 것이 남성용 Y셔츠를 입은 여자아이입니다. 남성과의 체격 차이를

 

드러내며 소매가 남아도는 모습은 매우 사랑스럽지요.

 

한편, 몸매에 딱 달라붙는 코스튬 또한 바스트 라인과 잘록한 허리 등 여성스러움을

 

드러낼 수 있습니다.

 

둘 다 코스튬의 중요한 모에 포인트이므로, 캐릭터와 코스튬에 따라 구분해

 

그리도록 합시다.

--------------------------------------------------------

이하라 타츠야, 카도마루 츠부라 작가의

[이것이 리얼 모에캐릭터 완전정복 - 코스튬 편] 120쪽에서



이글은 "인터파크도서"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것이 리얼 만화 작법서 이것이 리얼 만화 작법서
윤지은, 김미림 | 서울문화사(만화/잡지) | 20100715
평점
상세내용보기
| 리뷰 더 보기 | 관련 테마보기


과거에 육체노동이 필요한 농경사회의 한국에서는 '이야기'를 잘하거나


'이야기'를 좋아하는 사람은 가난하게 산다고 하였는데 이와 같은 '이야기'는 현대에


와서 특히 시각적인 매체와 결합했다. 그 중 만화가 대표적이다. 현대에 접어들며


수십 년간 만화콘텐츠가 쌓이면서 만화 매체는 주목을 받게 되고 "그림으로 보여 지는


이야기(길거나, 짧거나)는 어떻게 독자에게 전달되는가"가 만화작가의 노하우로 


작용하게 된다. 하고자 하는 이야기가 그림으로 개연성과 논리적인 설득력을 가지고


펼쳐진다면 결국 많은 팬들이 당신을 응원해 줄 것이다.


기승전결(plot)이란 결국 전달하고자 하는 이야기의 논리를 구성하는 방법이며,


서사구조에서 유래한 것이다. 아무리 만화가 허구이기에 계연성을 더 강조하는지도


모른다. 이야기의 논리가 잘 발달한 대표적인 나라, 영국이 <해리 포터>나 <나니아


연대기> 등을 오늘에 있게 한 것이다. 당시에 인기 있고 재미있는 만화가 베스트셀러는


되지만 스테디셀러가 되지 못한다면 이야기의 논리부족에서 오는 경우가 많다.

--------------------------------------------------------

윤지은 작가님의 [이것이 리얼 만화 작법서] 71쪽에서...



이글은 "인터파크도서"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여자, 실수에서 배우다 여자, 실수에서 배우다
피오나 | 무한 | 20120502
평점
상세내용보기
| 리뷰 더 보기 | 관련 테마보기

그런데 왜 결혼에서는 모든 것이 구속처럼 느껴질까요? 왜 결혼에서는 모든 것이


자유로워야만 진정한 자유인 것처럼 생각하는 걸까요? 결혼하면 시댁 행사에


얽매인다고 생각하지만, 싱글인 지금도 가정에 행사가 있으면 어느 정도 얽매입니다.


가정 행사에서 100% 자유로운 사람은 없습니다.


일상생활은 어떤가요? 정말로 하고 싶은 걸 하고 싶은 때 다 하고 사나요?


절대 그렇지 않습니다. 직장 상사 눈치 봐서 휴가 스케줄도 맞춰야 하고 엄마 눈치 보고


밤늦게 들어가지 못할 수도 있습니다. 그나마 어느 정도 자유롭다고 느끼는 것은


어렸을 때부터 엄마에게 크고 작은 거짓말을 하는 데 익숙하기 때문입니다.


엄마에게 MT를 간다고 하거나 여자친구들끼리 놀러 간다고 하고, 남자 친구와 여행을


다녀온 적이 있을 것입니다. 

-------------------------------------------------------

피오나 작가님의 [여자, 실수에서 배우다] 87쪽에서...



이글은 "인터파크도서"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도널드 트럼프 & 스칼렛 요한슨